VMware, 차케어스 가상화 도입 성공으로 헬스케어 분야 선점  

차케어스 , 가상화를 통해 기존 13 대를 2 대의 서버로 구축 통합

데이터센터 상면 전력 비용 66% 절감으로 에너지와 비용문제 모두 해결    

서울 -2011 6 30 데스크탑에서 데이터센터, 클라우드에 이르기까지 가상화 솔루션 부문의 전 세계 리더인 VMware Korea(지사장: 윤문석)는 차병원그룹의 정보시스템을 개발, 관리하는 System Management(SM)사업 등을 수행하고 있는 ㈜차케어스에 VMware 솔루션인 vSphere® (v스피어)와 vCenter™(v센터)를 기반으로 한 데이터센터 가상화를 성공적으로 구축했다고 밝혔다.  

차케어스는 vSphere와 vCenter를 활용한 데이터센터 가상화를 통해, 기존 물리적 서버 13대를 단 2대의 서버로 통합했다. 이로써 장비 도입 비용을 획기적으로 낮췄을 뿐만 아니라, HA(High Availability)기능과 시스템 관리 기능의 향상 및 자동화를 통해 예기치 못한 다운타임을 최소화하고 서비스의 안정화를 이뤄냈다.  

(주)차케어스는 최근 서비스의 범위가 급격하게 확장되자 기존에 운영하던 시스템을 재검토하고, 하드웨어 도입 및 관리비용 절감과, 향후 클라우드 시대에 맞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플랫폼의 구축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인터넷 데이터센터에 수반되는 전력량 증가와 예기치 못한 다운타임 또한 해결 과제였다.  

이런 상황에서 (주)차케어스는 VMware 솔루션을 기반으로 하여 2대의 서버에 기존 애플리케이션을 정리 및 마이그레이션 하는 내용의 데이터센터 가상화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추가적으로, 최적화 과정을 통해 필요 없는 서비스를 제거하고 주요 서비스에 대한 자원을 확장하여 서비스 반응 속도와 다운타임을 최소화하는 작업도 수행했다.  

3개월에 걸친 프로젝트 결과 (주)차케어스는 에너지와 비용절감을 모두 해결했다. 이전에는 예측할 수 없었던 다운타임이 사라졌으며 데이터센터 내 랙∙상면∙전력 비용도 66% 절감했다.  

 (주)차케어스 U-Healthcare 연구소 노정한 소장은 “우리는 총체적인 이슈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솔루션을 찾고 있었으며, 오래된 하드웨어의 마이그레이션, 소프트웨어 개선, 비용 절감, 관리 강화 4가지 과제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필요했다”며, “당시 상황에 VMware의 가상화 솔루션은 매우 적합했으며 결과 또한 만족스럽다. 이번 프로젝트의 성공을 기반으로 차병원그룹의 메인시스템에 대한 가상화 플랫폼 구축 및 통합도 검토하고 있으며, 보안 이슈 발생 소지를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데스크탑 가상화 솔루션 도입에 대한 검토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VMware Korea 윤문석 지사장은 “이번 성공사례는 전 산업군에서 널리 활용되고 있는 VMware 데이터센터 가상화 솔루션이 헬스케어 분야에서도 충분히 활용될 수 있음을 입증했다.” 며, “이러한 신뢰와 기술력을 토대로, 현재 검토중인 차병원그룹 메인시스템 가상화 플랫폼 구축 및 통합 프로젝트와 데스크탑 가상화의 도입 성사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 #  

[ 그림 1_v 스피어 (vSphere) 활용 구조 ]    

    # # #        

[VMware 소개 ]

VMware(NYSE: VMW)는 전세계적으로 데스크톱에서 데이터센터에 이르기까지 업계 표준 시스템용 가상화 솔루션을 제공하는 글로벌 리더이다. 비즈니스 규모에 관계없이 모든 조직들이 VMware 솔루션을 통해 ▲IT 인프라 투자 및 운영비 절감, ▲ 비즈니스 민첩성 제고, ▲비즈니스 연속성 보장, ▲보안 강화, ▲그린 IT를 실천하고 있다. 2010년 총 매출 29억 달러를 기록하고 현재 2만 5천여 파트너사와 25만 여 고객을 확보하고 있는 등, 전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소프트웨어 회사 중 하나이다. 가상화 시장에서 리더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는 VMware는 지속적으로 기업의 CIO 들이 고려하는 가장 중요한 우선순위에 포함돼 있다. VMware의 본사는 캘리포니아주 실리콘벨리에 위치하고 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www.vmware.com/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  VMware Korea      
[ 기술 문의 ]

이 효 기술총괄 이사  (02-6001-3893 / 010-8873-5337 / hlee@vmware.com)  

[ 보도자료 문의 ]

 정준경 상무 (6001-3879 / jkjung@vmware.com)  

•  코콤포터노벨리 (KorCom Porter Novelli)              
김세진 차장 (02-6366-1508 / sejin_kim@korcom.com)

윤희수 사원 (02-6366-1514 / hsyoon@korcom.com)  

VMware는 VMware, Inc.의 미국 및 기타 관할 지역의 등록 상표이다. 본 문서에서 언급한 기타 모든 상표나 이름은 각 해당 업체의 상표일 수 있다. 이 릴리스에는 연방보안법에서 규정하고 있는 “예상 전망”이 포함되어 있다. 특정 리스크 요소의 결과 실제 결과는 이 예상 전망에 반영되어 있는 내용과 크게 다를 수 있는데 이러한 리스크 요소에는 다음과 같은 사항이 포함된다. (1) 일반 경제 또는 시장 상황의 불리한 변화, (2) 정보 기술 소비의 지연이나 제한, (3) 인수 및 투자와 관련한 리스크, (4) 가격 압력 및 신제품 도입과 같은 경쟁 요소, (5) 상대적으로 달라지는 제품가 및 구성품 비용 하락 그리고 제품과 서비스 매출량과 혼용, (6) 구성품 및 제품 품질과 가용성, (7) 신제품으로 전환, 고객의 신제품 수용 불확실성, 급격한 기술 및 시장 변화, (8) 불충분하거나 과도하거나 단종된 재고, (9) 전쟁 또는 테러 행위, (10) 고급 인력을 유치하고 보유할 수 있는 능력, (11) 변동이 심한 환율, (12) 기타 일회성 상황 및 이전에 가끔 미국증권거래위원회의 EMC 파일에서 드러나는 기타 중요한 요소. EMC는 이 릴리스 발표 일 이후 어떠한 예상 전망에 대해서도 업데이트를 책임지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