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교육청, VMware 데스크톱 가상화로 혁신적인 디지털 워크스페이스 구현

  • 데스크톱 및 애플리케이션 가상화 솔루션 VMware Horizon으로 논리적 망분리 환경 구축
  • 업무망분리로 모든 정보를 중앙에 저장, 강력한 보안 환경 구현하고 업무 편의성 향상

서울-2017년 8월 1일 – 클라우드 인프라 및 비즈니스 모빌리티 솔루션 부문 글로벌 리더인 VMware Korea(사장: 전인호)는 경상북도교육청(교육감: 이영우)에 데스크톱 및 애플리케이션 가상화 솔루션 VMware Horizon을 제공, 보안을 강화하고 편의성을 높인 디지털 워크스페이스를 구현했다.

경상북도의 교육 정책 및 행정을 총괄하는 경상북도교육청은 최근 다양한 보안 위협이 급증함에 따라, 학생과 학교의 중요 정보를 보호할 수 있는 보다 우수한 보안 체계를 구축하고자 했다. 이를 위해 VMware Horizon을 도입, 외부의 보안 위협과 내부의 정보 유출을 동시에 막을 수 있는 가상화 기반 논리적 망분리를 VMware의 파트너사 (주)아이알컴퍼니와 함께 구축했다.

VMware Horizon은 가상 데스크톱 인프라(VDI)를 제공하는 솔루션으로, 논리적 망분리를 통해 중앙에서 필요한 이미지들을 관리, 업무를 간소화하고, 보안규정을 준수하는 안전한 업무 환경을 구축한다. 교육청은 논리적 망분리 방식 중에서도 업무망분리를 선택, 400 여 개의 가상 데스크톱을 추가하고, 기존에 사용하던 데스크톱 한 대에서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해 업무용 가상 데스크톱을 사용할 수 있게 했다.

Horizon을 도입해 얻은 가장 큰 혜택은 최신 보안 위협에 대응할 수 있는 강력한 보안 환경과, 장소에 상관없이 업무망에 접속할 수 있는 디지털 워크스페이스를 구축한 것이다. 교육청은 사용자의 데스크톱에 있던 업무 파일을 모두 중앙 서버와 스토리지 상에 저장, 외부로의 정보 유출을 사전에 차단했다. 악성코드가 발견 또는 실행돼도 감염이 의심되는 시점 이전으로 시스템을 복원할 수 있어, 최근 증가하는 고도의 보안 위협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다. 또한, 업무망분리를 통해 외근이나 출장 시 외부 컴퓨터로도 가상 데스크톱에 접속해 업무를 볼 수 있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한 업무환경을 구현할 수 있게 됐다.

김창규 경상북도교육청 재무정보과장은 “가상 데스크톱을 기반으로 논리적 망분리를 도입해 보안 수준은 높이고 업무 효율성도 향상시킬 수 있었다”며, “이번 가상화 도입을 계기로 보안성과 활용성을 극대화하는 방향으로 정책을 수립하고 실행해 나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전인호 VMware Korea 사장은 “언제 어디서나 업무를 할 수 있도록 하는 디지털 워크스페이스의 구현은 많은 조직의 필수 과제로 떠오르고 있다”며, “직원들이 편리하게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동시에 효율성까지 향상시키는 업무 환경을 통해 진정한 비즈니스 혁신을 실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