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ware, 국내 최대 클라우드∙가상화 컨퍼런스 vFORUM 2017 개최

11월 16일 최신 업계 동향과 클라우드 혁신 비전을 제시하는 vFORUM 2017 컨퍼런스 열려

 

  • 오는 16일 삼성동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개최, 던컨 휴엣 아태지역 총괄 사장 기조 연설 발표
  • 멀티 클라우드 시대에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앞당기는 다양한 솔루션 및 기술 혁신 방안 소개
  • 주요 고객 성공 사례 소개 및 파트너사 솔루션 전시∙상담 부스 마련, 풍성한 현장 이벤트 및 SNS 이벤트 진행

 

서울-2017년 11월 2일- 클라우드 인프라 및 비즈니스 모빌리티 솔루션 부문 글로벌 리더인 VMware Korea(사장: 전인호)가 오는 16일 목요일 삼성동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VMware vFORUM 2017’을 개최한다.

 

vFORUM은 국내 최대 클라우드∙가상화 컨퍼런스로 다양한 분야의 리더들과 현업 전문가들이 한 자리에 모여 가상화 및 클라우드에 관한 최신 동향을 확인, 공유하는 자리다. 올해 행사는 빠르게 변화하는 비즈니스 환경에서 기업의 성공적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실현 전략을 중심으로 최신 솔루션과 IT 트렌드를 소개한다. 작년에도 2천여 명의 고객 및 업계 관계자들이 참가해 클라우드 시장에 대한 뜨거운 관심과 성원을 보낸 바 있다.

 

올해는 던컨 휴엣(Duncan Hewett) VMware 아시아 태평양 지역 총괄 사장이 ‘좋은 기술 전문가는 문제를 해결하고 위대한 혁신가는 기회를 창출한다(Good Technologists Solve Problems. Great Innovators Create Opportunities)’라는 주제로 기조 연설을 진행한다. 이후에는 로만 타납스키(Roman Tarnavski) VMware 아시아 태평양 지역 수석 아키텍트가 ‘기업의 경쟁력을 유지하는 기술 혁신(Technology Innovation is What Keeps Companies Competitive)’을 주제로 VMware 솔루션을 시연할 예정이다.

 

vFORUM 오전 기조 연설 이후에는 ▲디지털 워크스페이스 강화, ▲보안 혁신, ▲데이터 센터 현대화, ▲퍼블릭 클라우드와의 통합 등 4개 트랙으로 나눠 총 24개의 유용하고 심도 있는 발표 세션들이 준비될 예정이다. 여기에서 삼성전자, 삼성SDS, SK브로드밴드, SK플래닛 등을 포함한 다수의 VMware 고객들이 사례를 발표한다.

 

이 밖에 Dell EMC, HPE, IBM을 비롯해 가상화, 클라우드, 비즈니스 모빌리티 업계를 이끄는 20여 파트너사들이 전시 및 발표에 참석한다. 해당 파트너들은 행사장에 마련된 부스에서 주요 솔루션 데모 시연을 진행하며, 전문가와의 상담을 제공할 예정이다.

 

본 행사는 무료며, 사전 등록을 해야 행사장에 입장할 수 있다. 행사 사전등록은 VMware Korea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서 가능하다. 행사 관련된 세부 내용이나 경품 이벤트는 vFORUM 2017 웹사이트 또는 VMware Korea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